PNN 포커스

범조위 출범... PC방 분쟁 조정으로 상생 꿈꾼다

by 이찬중기자cooladsl@ipnn.co.kr posted Jan 30,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cooladslpnn_004.jpg
▲ 범조위 창설식 단체 사진 (사진 촬영: PNN)

한국콘텐츠협동조합과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가 30일(수), 서울 마포구 중소기업DMC타워에서 범PC방상권분쟁조정위원회(이하, 범조위) 창설식을 진행했다.

범조위는 PC방 업계에서 업주간 발생하는 상권 분쟁을 조정하기 위해 설립된 단체다. 한국콘텐츠협동조합과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를 중심으로 하며, PNN, 아이러브PC방, 아이닉스피사모, 손님만땅동호회 등 주요 언론사와 커뮤니티가 참여했다.

창설식은 범조위 협력 단체, 언론사, 커뮤니티 소개, 활동에 대한 설명, 질의 응답 시간, 그리고 선언문 낭독 순으로 진행됐다.

cooladslpnn_003.jpg
▲ 한국콘텐츠협동조합 정철두 이사(좌)와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 이상화 서울 지부장(우)
(사진 촬영: PNN)

공동위원장은 한국콘텐츠협동조합 정철두 이사와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 이상화 서울 지부장이 공동 위원장이 맡으며, 조정 기구에는 한국콘텐츠협동조합과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 소속 3인과 조정 대상 지역 지부장 혹은 지역장이 당연직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이어, 범조위는 공정, 연대, 생존이라는 3가지 가치 아래 활동하겠다고 선언했다. 공정한 경쟁이 가능한 환경을 구축, PC방 업계를 위해 연대, 그리고 업주들이 생존할 수 있도록 힘이 되는 것이 목표다.

한국콘텐츠협동조합 정철두 이사는 “PC방 분쟁을 해결할 방법을 고민하던 중, 이를 위해 PC방을 대표하는 단체들의 힘을 하나로 묶을 필요성을 절감했다”며, “이런 부분에 많은 분들이 공감해주고, 기꺼이 참여해줬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범조위는 이번 창설식 이후, PC방 업주 제보를 통해 조정 활동 및 지역 조정 모범 사례에 대한 홍보를 진행할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카페(바로가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5.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MB (허용 확장자 : *.*)
  • ?
    ㄱㄴㄷ 2019.01.31 11:45

    피시방에 너무 매달리지 말고, 전국에 오락실이나 많이 살아나면 좋겠지만 오락기는 덩치가 크니까 자리를 많이 차지해서 넓은 건물이 있어야 하고, 가격이 비싸니까 차리는데 돈이 많이 들고, 유지비도 많이 드니까 아마 안 될 거야.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